라스베이거스 뷔페 셀프서비스 전환

팬데믹 기간에도 라스베이거스 지역에서 유일하게 영업을 계속해 온 사우스포인트 호텔의 가든 뷔페가 최근 셀프서비스로 전환해 고객들로 붐비고 있다. 이전에는 코로나 방역 규정으로 인해 직원들이 주문한 음식을 테이블로 가져다줬었다. 시저스팰리스, MGM그랜드, 서커스서커스, 코스모폴리탄 등 일부 호텔 뷔페들도 셀프서비스로 영업을 시작했다. 고객들로 장사진을 이룬 가든 뷔페 모습. [독자 맥스 문씨 제공]

당신이 좋아할 만한 기사

PlusNews

오늘의 핫이슈

Video News

핫딜 더보기

이 글을 공유하려면 링크를 복사하여 붙여넣으세요.
복사를 누르시면 자동 복사 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