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北유조선의 타국 선박과 '화물바꿔치기' 추정장면 또 공개

(도쿄=연합뉴스) 김정선 특파원 = 일본 정부가 북한선적 유조선이 해상에서 타국 선박과 '환적'(換積)을 하는 것으로 의심되는 장면을 포착했다며 14일 관련 사진을 공개했다.

일본 정부는 해상자위대의 P3C 초계기가 지난 13일 북한선적의 유조선 '례성강 1호'와 벨리즈 선적 유조선이 동중국해 해상에서 나란히 마주 댄 모습을 확인했다며 외무성과 방위성의 홈페이지에 관련 사진을 소개했다.

외무성은 두 선박이 야간에 조명을 밝힌 뒤 작업을 했을 가능성이 있다면서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의 대북 제재위원회에 이를 통보했다고 밝혔다.

례성강 1호는 유엔 안보리의 입항금지 제재 대상에 포함된 선박이다.

앞서 일본 정부는 지난달 20일에는 '례성강 1호'와 도미니카공화국 선적 유조선이 동중국해 해상에서 환적하는 모습을 포착했다며 관련 사진을 공개한 바 있다. jsk@yna.co.kr

(끝)<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김정선 기자
당신이 좋아할 만한 기사

오늘의 핫이슈

핫딜 더보기

이 글을 공유하려면 링크를 복사하여 붙여넣으세요.
복사를 누르시면 자동 복사 됩니다.